“산중총회 무산 악용, 종법 개정 필요” [2018-02-22]
조계종, 부실장·특보 인사 대폭 단행 [2018-02-22]
태고종 “선암사, 원천적으로 조계종과 무관” [2018-02-21]